2021-10-13 장 전 브리핑 > 일일시황

본문 바로가기

일일시황

일일시황

2021-10-13 장 전 브리핑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19,330회 댓글0건

본문


2021-10-13 장 전 브리핑


#10/12(현지시간) 뉴욕증시 하락, 다우(-0.34%)/나스닥(-0.14%)/S&P500(-0.24%) 인플레이션 우려 지속(-), 경제 성장 둔화 우려(-), 기업 실적 및 물가지표 관망세


#국제유가가 강세 흐름을 이어가는 등 인플레이션 우려가 지속된 점이 증시에 부담으로 작용. 전일 약 7년 만에 처음으로 80달러 선을 돌파했던 WTI는 이날도 글로벌 에너지 부족 우려 지속 등에 상승세를 이어가는 모습. 미국 뉴욕상업거래소(NYMEX)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(WTI) 11월 인도분 가격은 전거래일보다 0.12달러(+0.15%) 상승한 80.64달러에 거래 마감. 경제 성장에 대한 둔화 우려가 커지고 있는 점도 부담으로 작용. 전일 골드만삭스가 올해와 내년 미국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한 데 이어 이날 국제통화기금(IMF)도 미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대폭 하향 조정했음. 이날 발표된 미국의 8월 채용공고는 역대 최대치에서 소폭 하락했음. 美 노동부는 8월 채용공고가 1,043만건으로 전월 기록한 역대 최대치인 1,109만건 대비 감소했다고 밝힘. 다만, 여전히 역대 두 번째로 높은 수치로 기업들이 노동력을 구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음을 시사했음. 특히, 자발적 퇴직자(quit) 수는 427만 건으로 역대 최대를, 자발적 퇴직 비율은 2.9%로 최고치를 경신했음. 한편, JP모건체이스, 골드만삭스, 뱅크오브아메리카(BOA), 모건스탠리, 웰스파고, 씨티그룹 등 금융주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어닝 시즌을 앞두고 관망세가 지속되는 모습. 시장에서는 공급망 이슈와 노동력 부족, 인플레이션에 따른 비용 압박 속 하반기 美 성장 둔화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기업 실적에 대한 기대감도 낮아지는 모습. 이날 채권가격은 9월 소비자물가지수(CPI) 발표를 앞두고 인플레이션 우려, 美 연방준비제도(Fed) 긴축 행보에 주목하면서 혼조세를 나타냈고, 달러화는 강세를 이어감. 대표적인 안전자산인 금 가격은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 속 4거래일만에 반등.


#원·달러 환율이 전날 1년3개월 만에 1200원선을 돌파, 유가 급등에 따른 인플레이션(물가 상승), 미국의 테이퍼링(자산매입 축소) 우려 등에 따른 약보합 전망.

  • 김대표
  • 정우용
  • 백은우

실시간 수익률

  • 1. 대원미디어

    23.28%

  • 2. 씨아이에스

    23.23%

  • 3. 덱스터

    21.13%

  • 4. 대원화성

    18.89%

  • 5. 디스플레이텍

    14.19%

계좌정보

KB 국민은행

821301-00-080475

예금주 : ㈜플랜홀딩스

고객센터

1811-7812

처음으로